[짧은 여행, 긴 호흡] 기획사업 - 네트워크 워크숍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교보생명이 후원하는

<여성활동가 비전여행!>

우리들의 멋진 여행이 이제 시작됩니다~





2016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기획여행에 참여하는 총 24명의 여성활동가분들과 함께 지난 6월 16일(목), 올해의 주인공으로 선정되신 24명의 여성활동가분들과 함께 <짧은 여행, 긴 호흡> 기획사업 네트워크 워크숍을 진행하였습니다.



한국여성재단 이숙진 상임이사 



한국여성재단 이숙진 상임이사“여성재단이 지난 12년간 진행하고 있는 짧은 여행 긴 호흡은 여성활동가분들을 위한 사업입니다. 여기 계신 여러분들이 없다면 짧은 여행 긴 호흡 사업이 이렇게 오랫동안 지속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 여성활동가 분들을 위해, 그리고 여성활동가분들 덕분에 존재하는 여성재단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오랫동안 우리 사회의 주요한 여성리더로 활동하는 많은 여성활동가 분들을 계속해서 지원해 나갈 것입니다.

짧은 시간이지만, 본 비전여행을 통해 공익활동에 대해 길게 내가보고 길게 호흡할 수 있는 시간이 되시길 바라며, 여행 안에서 여성활동가 간 연대 및 네트워크등도 이어져나갈 수 있도록 많은 소통들이 함께 진행되길 기대합니다.” 라고 응원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2016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기획사업 “여성활동가 비전여행”베트남 하노이, 하롱베이, 닌빈, 사파를 투어하며 베트남의 역사에 대해 이해하고, 다양한 소수민족들을 만나는 여행으로 구성되었으며, 7월 4일(월)부터 7월 10일(일)까지 6박 7일의 일정으로 진행됩니다.

여행에 앞서 함께 참여하는 활동가분들이 본 워크숍에서 처음 만나 서로가 가지고 있는 여행에 대한 기대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양희선(전여농제주도연합)


7년간 활동가면서 신체적, 정신적 피로감이 쌓이고 싸여, 번아웃 상태가 되었다. 이대로 활동을 지속하는게 나에게 맞는 건지에 대해 고민하던 순간, <짧은 여행, 긴 호흡> 홍보 메일을 받아보게 되었고, 혹시나하는 마음으로 신청했다. 짧은 시간이지만, 여행속에서 나에 대해 생각해보고 고민해봄으로써 활동에 대한 재정립을 할 수 있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



나명숙(희망웅상)


2012년 본 사업에 참여했었는데, 당시 사업명처럼 짧은 여행

의 시간이었지만 지친 나에게 큰 위안이 되었고 그 힘을 계기로

지난 3년 정말 긴 호흡으로 활동할 수 있었다.

여러가지 힘든 상황속에서 버틸 힘이 필요했던 현재, 다시한번

그때의 기억과 감정을 느끼며 긴 호흡을 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보고자 한다. 


전영희(모이세이주여성의집)


"여행의 모든 순간을 스펀지처럼 느끼고 싶다" 여행의 기대감을 이 한줄로 표현하고 싶다.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활동가들과 함께한다는 것 자체가 내 자신이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베트남~우리가 간다! 우리의 여행은 이렇게 진행됩니다. 




다가오는 7월 진행될 “여성활동가 비전여행”

짧은 시간이지만, 그 동안의 활동을 되돌아보고 다시금 자신과 활동에 대한 비전과 계획들을 세워보는 특별한 여행이 되길 바랍니다.


더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여성활동가!

한국여성재단은 오늘도 여러분을 응원합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