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리더들과 함께하는 꿈 찾기 프로젝트

 

이씨엠디 임직원 & 다문화가정 자녀가 함께하는 <Harmony Project> 발대식 개최

 



 

미세먼지로 뿌연 창밖과는 대조되게 첫 만남을 앞둔 행사장은 기분 좋은 설렘으로 가득합니다. 오늘은 바로 Harmony Project 발대식이 진행되는 날입니다.

 

 

성남, 안산지역에서 온 다문화가정 자녀 20명과 가족들, ECMD 임직원 10명이 드디어 한자리에 모두 모였습니다. 그리고 시작된 발대식.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이사장님은 다문화 DNA는 특별한 재산이라며 “Harmony Project를 통해 멘티는 꿈과 희망을 품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멘토는 다양성을 존중하고 다문화 감수성을 증진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축하 말씀을 전했습니다. 이어 이씨엠디 김경순 경영지원실장님은 “Harmony Project라는 좋은 사업을 통해 함께 만나게 되어 기쁘다멘토-멘티가 서로 교감하고 성장하는 뜻 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격려의 말씀을 전했습니다.

 

이어서 진행된 지역별 멘토-멘티의 대면식!

어색한 분위기가 감도는 것도 잠시, 조용했던 행사장에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조금씩 울려 퍼집니다.

 

선생님은 이름이 뭐예요?”

선생님이 내 멘토예요?”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나의 멘토를 찾아나선 아이.

 

우리 친구는 이름이 뭐예요?”

“(미소)”

몇 학년이예요?”

“(미소)”

 

멘토의 어떠한 질문에도 일관된 수줍은 미소로 답하는 아이.

 

생김새도, 성격도 모두 다르지만 차세대 리더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는 다문화가정 자녀들!

Harmony Project를 통해 얼마나 더 멋지게 성장할지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

 

 

어느덧 발대식의 마지막 순서인 멘티, 멘토 대표들의 참가 소감 발표 시간.

 

 윤미현 멘티는 “Harmony Project에 참여하면서 이전보다 더 뜻 깊은 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것 같아 기대된다며 야무지게 소감을 발표해 큰 박수를 받았으며, 김현아 멘토는 짝꿍으로 함께 할 지수, 미령이가 정말 사랑스럽다함께 할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고 멘토로서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멘티를 꼭 끌어안아주었습니다. ‘함께 하니 더욱 좋다는 말이 절로 떠오르는 따뜻한 장면에 다시 한 번 큰 박수가 터져 나왔습니다.

 

 

 

 

앞으로 약 8개월간 다문화 요리교실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체험 활동을 통해 멘토-멘티가 함께 꿈과 비전을 모색해 나갈 Harmony Project의 앞으로의 이야기도 곧 시작됩니다!

Coming Soon!

 

 Harmony Project는 이씨엠디 임직원과 다문화가정 자녀가 멘토-멘티가 되어 다양한 활동을 함꼐하며, 다문화가정 자녀들에게는 다문화가 갖고 있는 장점 및 특수성을 인지하고 건강한 자아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도록,  이씨엠디 임직원들은 다문화 감수성  향상 및 다문화가정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고취시키는 활동입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