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최종보고회

 

 짧지만, 강렬했던 우리들의 추억

  

 

2015년 여성공익단체 역량강화지원사업 <짧은 여행, 긴 호흡>, 여행의 추억과 감동을 다함께 공유하는 최종보고회가 지난 11월 26일(목) 진행되었습니다.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을 통해 총 33개 단체, 122명의 활동가들이 참여하여 각 팀별 소통과 공감이 충만한 여행을 다녀왔고, 타 단체와 함께 여행을 기획하기 어려운 15명의 소규모 활동가들이 "길 위에 비전찾기(기획사업)"에 참여하여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이날 최종보고회에는 여행에 참여한 공모사업 팀별 대표 및 활동가 12개 단체, 22명의 활동가와 기획사업에 참여한 12명의 활동가분들이 함께 참여하셨고, 지난 12년간 짧은 시간이지만 여성활동가들에게 휴식과 쉼을 후원해주고 있는 교보생명 임양진 교보다솜이지원센터 과장, 한국여성재단 박기남 사무총장께서도 함께 참여해주셨습니다. 인사말을 통해 전국 각지에서 올라온 여성활동가분들을 환영하고, 여행에 참여한 여성활동가들에게 힘이 되는 응원메세지를 전달해주시기도 하셨습니다.

 

 

 

 

한국여성재단 박기남 사무총장

 

"<짧은 여행, 긴 호흡>을 통해 재충전의 기회를 갖고, 지역과 사회를 위해 더 멋진 활동들을 해나가주길 바랍니다. 우리 사회의 모든 여성활동가분들이 <짧은 여행, 긴 호흡>을 통해 쉼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여러분을 응원하고 지원하겠습니다"

 

 

 

 

교보생명 임양진 과장

 

"12년째 <짧은 여행, 긴 호흡> 지원사업을 후원하고 있습니다. 본 사업을 통해 이렇게 열정가득하고 멋진 여성활동가분들을 만날 수 있게 되어 너무 행복한 시간들이었고, 감사한 시간들이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인연으로 계속 함께 나아가길 바라며, 짧은 여행이었지만 여러분의 활동에 도움이 되고 힘이 될 수 있는 시간들로 남길 바랍니다."

 

 

우리들의 마음 속 <짧은 여행, 긴 호흡>은...

 

다시 일하기 위해 나에게 농약을 치는 여행은 아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나를 밟지 않고 땅을 밟으면 걸었다. 바람이 부는 데로 갔다. 바람부는대로 움직이고 싶었다.

- 김해정 (목포여성상담센터)

 

김해정 (목포여성상담센터) 

김재희 (창원YWCA) 

 

 

쉼프로그램이 있어 활동가로서 힘든 시기를 또 한번 넘어갈 수 있어 너무 좋았다. 앞으로 동료들과 더 힘차게 일할 것이라는 다짐과 함께 여행을 마지막을 함께 했다.

- 김유정 (한국여성노동자회)

 

김유정 (한국여성노동자회)

정신향 (마포희망나눔) 

 

<짧은 여행, 긴 호흡>~ 3년을 기다렸고, 앞으로의 3년을 다시 기다리며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김다희 (강릉가정폭력상담소)

 

김다희 (강릉가정폭력상담소)

박소영 (전국여성노조전북지부)

 

 

서로 각자의 영역에서 활동하지만 결국은 같은 방향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인식하는 자리가 되었으며, 갈등과 고민을 함께 나누고 서로를 이해하며 함께 어울림으로 자매조직임을 느끼는 시간이 되었다. - 박소영 (전국여성노조전북지부)

 

 최종보고회

최종보고회 


앞으로의 <짧은 여행, 긴 호흡>은..

2004년부터 시작된 본 사업은 올해 12년을 맞이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짧은 여행, 긴 호흡>을 통해 더 많은 여성활동가들이 한박자 쉬고 더 힘찬 미래를 꿈꿀 수 있길, 우리 사회를 이끌어가는 리더로서 지속가능하게 활동할 수 있게 되길 바랍니다.

 

2016년 <짧은 여행, 긴 호흡>도 기대해주세요~!  

 

[ 여성공익단체 역량강화지원사업 <짧은 여행, 긴 호흡> 영상 ]

 

 

 

 

 

<짧은 여행, 긴 호흡>

힘겨운 근로환경 속에서도 여성의 눈으로 우리 사회에 뿌리 박힌 근본적인 차별을 없애기 위해 밤낮없이 일하느라 지친 여성활동가들에게 국내외 연수활동를 지원함으로서 쉼과 재충전, 네트워킹을 통해 지속가능한 활동의 에너지를 제공하고자 기획된 사업입니다. 2003년 한국여성재단의 수시기획사업으로 시작되어, 2004년부터 교보생명의 후원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2015년 현재까지 총 1,025개 단체, 2,416명의 활동가에게 지원되었습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공모사업, 기획사업 네트워크 워크숍

 

 

길 위의 비전 찾기!

여성활동가들의 비전을 찾기 위한

멋진 여행이 이제 시작됩니다~!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공모사업과 기획사업이 지난 3월을 기점으로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습니다.

지난 4월과 5월 활동가들의 소진을 방지하는 꿈같은 여행지원사업에 참여하는 활동가들과 함게 워크숍을 진행하였습니다.

 

 

한국여성재단 박기남 사무총장은 “일상에서 지치고 힘든 순간들에 대해 모두 내려놓고 마음속을 들여다볼 수 있는 여유와 나에 대해서 생각해볼 수 있는 쉼의 시간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여행을 통해 재충전을 충분히 하시고 다시 새롭게 활동을 시작할 수 있는 힘을 얻어오시길 바랍니다” 라고 응원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12년동안 변함없는 애정으로 여성활동가들의 쉼을 지원하는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 고병옥 센터장은 “올해로 12년째 진행되는 <짧은 여행, 긴 호흡> 사업에 지원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선정된 단체들에게 다시한번 축하인사를 드립니다. 정말 편한 마음으로 여행을 즐기시고, 여행을 통해 쉼과 재충전의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라고 격려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공모사업 워크숍 (4월 30일)]

공모사업 워크숍에서는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공모사업에 선정된 13개 단체가 계획한 여행 이야기를 나누며 각자의 단체가 어떠한 쉼을 가질 것인지 이 쉼을 통해 우리는 어떤 활동들을 꿈꾸는지 등을 나누며 각 단체들의 멋진 계획과 기대감들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공모사업은 총 31개 단체, 119명의 여성활동가들이 참여할 예정이며, 6월~10월간 각 단체별로 계획한 일정에 따라 여행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본 여행을 통해 짧은 시간이나마 여성활동가들에게 지친 활동속에서 힘과 에너지를 얻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기획사업 워크숍 (5월 21일)]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 기획사업에 선정된 총 15명의 여성활동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5박 6일간 펼쳐질 멋진 비전여행에 대해 기대감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2015년 여성활동가 비전여행은 중국 운남성 호도협으로 떠나는 트래킹 일정과 더불어 중국 운남성에 거주하는 소수민족을 만나는 여행으로 구성되었으며, 6월 15일(월)부터 20일(토)까지 5박 6일의 일정으로 진행됩니다.

 

본 사업에 선정된 하영란(마산여성회 공유공간 마실&상상)님은 “여행 신청 전, 개인적인 일들과 활동하면서 겪는 상황들이 전반적으로 복잡하고 힘든 상황들이 많아 만일 선정이 되도 내가 정말 갈 수 있을까? 하는 일들이 많았었습니다. 하지만 선정이 된 것에 대해서 정말 프로그램명처럼 ”긴 호흡“을 하라는 의미로 주어진 기회라고 생각하고 여행을 통해 더 깊은 내공을 만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라고 선정에 대한 기쁨과 여행에 대한 기대감을 표현하였습니다.


이현선(안산여성노동자회)님은 “올해 6월~7월이 안식월이었는데 마침 여행기간도 안식월과 겹쳤고, 특히 공모문에 “중국, 어디까지 가봤니?” 라는 멘트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이후 멘트가 계속 머릿속을 떠나질 않아 이 여행은 꼭 가야겠다는 마음으로 신청했습니다. 자연에서 주는 힘찬 에너지를 통해 활동에 대한 힘을 얻고자 합니다“ 라고 여행에 대한 의지를 표현하였습니다.

 

 

    

 

 

2015년 <짧은 여행, 긴 호흡>이 더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여성활동가들이 비전을 꿈꿀 수 있는 쉼과 여유의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